Jung Hyo Bean (정효빈) – Like Our Summer Time (지금 우리의 여름처럼) Lyrics

Jung Hyo Bean - Like Our Summer Time Lyrics 정효빈 지금 우리의 여름처럼 romanization english translation

지금 우리의 여름처럼
Artist: 정효빈 (Jung Hyo Bean)
Genre: Ballad
Release Date: 2023.08.15

Track List:

  1. 지금 우리의 여름처럼
  2. 지금 우리의 여름처럼 (Inst.)

Lyrics by 정효빈, 문성욱
Composed by 문성욱, 방민규, 임영우
Arranged by 임영우, 방민규, 문성욱

Romanization

gieongna haessari ttatteuthaetdeon samworui
kkonnuni naerin benchi wi
naranhi anja geunare urin
sarangeul sijakhaesseotji

joahae jinsimi damgin jjalbeun geu mare
eoneusae bomeul jina yeoreum
seolleideon sigan soge
teukbyeolhami dwaejun neo

seoroga seororeul joahandaneun geon
gijeok gateun iriran geol
seuchyeo jinaganeun jageun sunganmajeo
naegen seonmul gateun iriran geol

uri cheo-eum mannatdeon sunganbuteo
duriseo hamkkehan cheot ginyeomildo
he-eojigien neomu aswiwoseo
hanchameul kkeureoandeon sungando

haru han dal il nyeoni jinago
tto dareun uriui gyejeoreul jinado
i sarangeun yeongwonhaesseumyeon hae
jigeum uri dul moseupcheoreom

bam haneul byeolbichi nae mameul bichumyeon
kkumcheoreom nega saenggangna
hoksi jigeum mwo hae jamkkan nawa jullae
jigeum neol boreo gago sipeo

uri cheo-eum mannatdeon sunganbuteo
duriseo hamkkehan cheot ginyeomildo
he-eojigien neomu aswiwoseo
hanchameul kkeureoandeon sungando

haru han dal il nyeoni jinago
tto dareun uriui gyejeoreul jinado
i sarangeun yeongwonhaesseumyeon hae
jigeum uri dul moseupcheoreom

sseulsseulhan gaeulbaram bureodo
saehayan gyeoul nunkkot ssayeowado
jigeumcheoreomman gyeote isseojullae
eonjenacheoreom saranghal tenikka

haru han dal il nyeoni jinago
tto dareun uriui gyejeori jinado
i sarangeun yeongwonhagiro hae
jigeum uriui yeoreumcheoreom

Hangul

기억나 햇살이 따뜻했던 3월의
꽃눈이 내린 벤치 위
나란히 앉아 그날에 우린
사랑을 시작했었지

좋아해 진심이 담긴 짧은 그 말에
어느새 봄을 지나 여름
설레이던 시간 속에
특별함이 돼준 너

서로가 서로를 좋아한다는 건
기적 같은 일이란 걸
스쳐 지나가는 작은 순간마저
내겐 선물 같은 일이란 걸

우리 처음 만났던 순간부터
둘이서 함께한 첫 기념일도
헤어지기엔 너무 아쉬워서
한참을 끌어안던 순간도

See also:  JOOHONEY (주헌) - Freedom Lyrics

하루 한 달 일 년이 지나고
또 다른 우리의 계절을 지나도
이 사랑은 영원했으면 해
지금 우리 둘 모습처럼

밤 하늘 별빛이 내 맘을 비추면
꿈처럼 네가 생각나
혹시 지금 뭐 해 잠깐 나와 줄래
지금 널 보러 가고 싶어

우리 처음 만났던 순간부터
둘이서 함께한 첫 기념일도
헤어지기엔 너무 아쉬워서
한참을 끌어안던 순간도

하루 한 달 일 년이 지나고
또 다른 우리의 계절을 지나도
이 사랑은 영원했으면 해
지금 우리 둘 모습처럼

쓸쓸한 가을바람 불어도
새하얀 겨울 눈꽃 쌓여와도
지금처럼만 곁에 있어줄래
언제나처럼 사랑할 테니까

하루 한 달 일 년이 지나고
또 다른 우리의 계절이 지나도
이 사랑은 영원하기로 해
지금 우리의 여름처럼

English Translation

N/A

[PLEASE TAKE OUT WITH FULL CREDIT]
Source: Genie Music
Romanization by KLyrics For You
Translation by N/A

Leave a Comment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